2021 글로벌 충남 청소년 정상회담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우리의 역할”

8개 국가의 청소년들, 탄소중립을 말한다

2021-12-21 11:30 출처: 충청남도청소년진흥원

2021 글로벌 충남 청소년 정상회담 폐회식

2021 글로벌 충남 청소년 정상회담

천안--(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21일 -- 재단법인 충청남도청소년진흥원(원장 박영의) 활동진흥센터는 19일, 대한민국 충청남도 청소년들과 도내 소재 학교에 재학 중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2021 글로벌 충남 청소년 정상회담을 진행했다.

행사는 철저한 방역수칙 아래 진행됐으며, 대한민국(충청남도)의 충남디자인예술고등학교, 충남삼성고등학교, 충남해양과학고등학교, 건양대학교에 재학 중인 청소년들과, 7개 국가(베트남, 태국,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중국, 타지키스탄, 모로코)의 유학생들이 패널로 참여했다. 그 외에도 온·오프라인의 참여 형태로 도 내 9개 지역에서 23개 학교의 청소년들이 참여해 다양한 국가 및 지역, 연령대의 청소년들이 모여 의견을 나눌 수 있는 교류의 장을 만들었다.

2021 글로벌 충남 청소년 정상회담은 전 세계적으로 화두가 되는 2050 탄소중립을 주제로 설정해, 자원순환사회경제연구소 홍수열 소장의 특강과 함께 진행됐으며, 탄소중립에 대한 특강을 듣고, 참가자들이 자유롭게 생각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패널들은 총 8개 국가로 이뤄져 있는 만큼 각 국가별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정책 및 방안에 대해 설명하고, 생활 속 실천 과제를 제시해 탄소중립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국가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정책 사례를 소개했으며, 이에 대해 홍수열 소장 및 온·오프라인 참가자들과 의견을 나눴다. 또한 범국가적인 노력 외에도 개인이 실천할 수 있는 탄소중립 생활 속 실천 과제에 대해 논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저탄소 제품 이용하기, 이메일 정리하기, 탄산음료 줄이기, 천가방 사용하기 등 일상 속에서 가볍게 실천할 수 있는 방안들이 제시됐다.

충청남도청소년진흥원 활동진흥센터 최현아 센터장은 “이번 2021 글로벌 충남 청소년 정상회담을 통해 탄소중립에 대한 인식 개선과 실천 문화 확산이 청소년의 주도로 일어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유학생들과 청소년들이 교류하며 함께 글로벌 리더로 성장하는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충청남도청소년진흥원 개요

재단법인 충청남도청소년진흥원은 청소년 활동 지원, 상담, 보호, 긴급 구조 등 통합적 서비스를 제공해 청소년들을 건전하게 육성하고자 정부가 설립한 청소년 전문 기관이다.

웹사이트: http://cnyouth.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