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텍 및 레이시온, 항공교통 관제 기술 향상 위해 협력

2019-10-22 13:53 출처: WEY Technology AG

미래의 ATC 업무현장

운터렝스트링엔, 스위스--(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22일 -- 웨이 테크놀로지(WEY Technology, 이하 웨이텍)와 레이시온(Raytheon Company)(뉴욕증권거래소: RTN)이 멀티플랫폼 ATC 리호스팅 솔루션(Multi-platform ATC Re-hosting Solution, 이하 MARS)이란 명칭의 차세대 항공교통 관제실 공동개발을 위한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현재 미국의 항공교통 관제소들은 레이시온의 표준 터미널 자동화 교체시스템(Standard Terminal Automation Replacement System, STARS)을 사용해 민간 및 군 공항에서 매일 뜨고 내리는 4만여대의 항공기들에 안전하고 효율적인 항공기 착륙 간격 및 순서 조정을 제공한다. 웨이TEC은 효율적인 비행 운영에 핵심적인 실시간 데이터의 전송, 제어, 배포 및 게시를 통해 전 세계 공항관제센터에 첨단 기술을 제공한다.

아민 클링글러(Armin Klingler) WEY 그룹(WEY Group AG) 이사회 의장은 “우리의 통합 KVM 솔루션은 자동화되고 확장 가능하며 IP 기반이라 항공교통 관제소와 같은 복잡한 멀티스크린 업무공간에 이상적이다”며 ”이번 전략적 제휴는 양 회사의 전문성을 활용해 전 세계 항공교통 관제소 및 군에 광범위한 응용프로그램을 갖춘 차세대 업무실을 제공할 것이다”고 말했다.

웨이텍 레이시온 합동 팀은 기존의 시스템을 감시, 기후, 비행, 공항 데이터 등 비행에 핵심적인 응용프로그램을 터치스크린에 완벽하게 통합해 향상된 항공교통 관리를 제공하는 현대식 첨단 관제실로 교체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매트 길리건(Matt Gilligan) 레이시온 인텔리전스, 정보 및 서비스 부사장은 “항공기 운항이 더욱 증가할수록 관제소는 항로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최선의 기술이 필요하다”며 "MARS 워크스테이션은 그들의 업무를 더욱 쉽게 만들어줄 뿐 아니라 전 세계 항공 시스템을 안전하게 만들어준다”고 말했다.

웨이 테크놀로지(WEY Technology) 개요

웨이 테크놀로지(WEY Technology)는 스위스 소재 글로벌 정보기술 회사로 전 세계 11개 지사를 운영하며 45개국 이상에서 영업하고 있다. 웨이텍(WEYTEC)은 모든 형태로 조합된 정보 소스를 무한 개수의 데스크, 비디오 및 스크린으로 전환하고 배포하는 KVM 솔루션을 전문으로 한다. 1등급 부품, 최첨단 제조 기술 및 스위스 기술 명성이 웨이텍 제품의 완벽한 품질을 보증한다.

레이시온(Raytheon) 개요

2018년 매출 270억달러, 6만7000명의 직원을 고용 중인 레이시온 컴퍼니(Raytheon Company)는 국방, 민간정부 및 사이버보안 솔루션을 전문으로 하는 대표적인 기술 및 혁신 기업이다. 레이시온은 혁신의 97년 역사를 통해 80여개국의 고객들에게 첨단 전자제품, 임무 시스템 통합, C5I™ 제품, 서비스, 감지, 효과 및 임무 지원 등을 제공한다. 레이시온(Raytheon) 본사는 매사추세츠주 월섬(Waltham)에 있다. 트위터(Twitter) 참조.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1021005591/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